요즘 날씨는 일교차가 매우 큰 완연한 봄이다. 최저 2도, 최고 18도를 보여주고 있어서 출퇴근 시간의 일교차에 적잖게 놀라곤 한다. 회사 출근길에 만개한 벚꽃들을 보면서 이렇게 또 나이가 한 살 더 먹는구나 하는 생각과 함께, 그럼에도 매년 벚꽃은 아름답다는 생각이 든다. 계절은 이제 완연한 봄을 향해 달려가고 있지만 우리들은 아직 겨울 한복판을 지나가고 있는 듯한 느낌이…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