접속 복구 안내

이사 및 인터넷 연결이 완료되어 다시 라즈베리파이4를 공유기에 물려서 서버(?)를 열었습니다~! 서버라고 하기엔 상당히 민망하지만 그래도 잘 돌아가니까 기쁘네요 ㅎㅎ

접속 장애 안내 (~3/3)

찾아오시는 분들은 많이 없으시지만, 일단은 접속 장애가 예상되어 안내 드립니다. 빠르면 2/24부터 장애가 예상되는데 최대한 빠르게 복구 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

2021년

올해가 시작된지도 벌써 2달이 지나가고 있는데, 왜 아직도 2020년 같은 건지 곰곰히 생각해보니 코로나가 끝나지 않아서였다. 체감상은 인텔의 14nm+++++ 처럼 2020년+ 같은 뭐 그런 느낌이다. 이제는 어디 가서 사람들과 만나는 게 오히려 이상하고, 마스크를 쓰지 않으면 범죄를 저지르는 것 같은 그런 느낌마져 든다. 코로나 백신도 생각보다 천천히 준비되는 것 같고 길거리 가게들은 망해가는 속도가 점점… 2021년 계속 읽기

야근의 협곡

지난 주부터 점점 바빠지기 시작해서 이번주는 사실 어떻게 지나갔는지 모를 정도로 바빴다. 고객과의 회의 준비를 해야 하는데 거의 나혼자 준비해야 하는 상황이었다. 하는 수 없이 야근의 협곡을 건너기 시작했는데, 이제 나이가 좀 들다보니 몸 여기저기서 삐걱 거리는 신호가 들렸다. 제일 처음 신호가 온 곳은 놀랍게도 마우스를 잡는 손목이었다. 한번도 터널 증후군이나 이런 걸 느껴본 적이… 야근의 협곡 계속 읽기

에 발행했습니다
아무말대잔치(으)로 분류되었습니다

강추위

날이 요즘 부쩍 춥다. 한파도 이런 한파가 없는데 북극의 얼음이 녹으면서 생긴 현상이라고 한다. 지구가 따뜻해지는 부작용(?)인 셈인데 참 아이러니하다. 집과 회사까지 거리가 굉장히 짧은편인데도 요즘 출근이 두렵다. 괜히 그냥 재택근무 해주면 좋겠다는 망상을 해본다.

에 발행했습니다
미분류(으)로 분류되었습니다